물생활 시작했습니다.

2009.12.24 08:12
얼마 전 아내가 친하게 지내는 같은 아파트 아주머니에게서 물고기 몇 마리를 얻어 왔더군요. 당시는 어항이고 뭐고 아무 것도 없었기 때문에 그냥 그렇게 얻어온대로 종이컵에 있다가 쓰지 않는 물병에다 임시로 옮겼습니다. 얻어온 물고기 이름은 '구피'라고 하더군요.

이때만 하더라도 크게 관심이 없었습니다. 하지만, 아주머니가 생각해서 준 생물인데 그대로 죽일 수도 없는 노릇이라 다음 날 마트에 가서 조그마한 어항을 하나 샀습니다. 그렇게 해서 얼떨결에 물생활이 시작된 겁니다. 물생활이라는 단어도 이때 알았습니다.

물생활 시작

물고기를 기른 적이라고는 어릴 때 지금보다 큰 어항에 금붕어 몇 마리 키워본 게 전부였습니다. 그것도 제가 기른 것도 아니고 어머니가 어항 관리는 다 하셨지요. 그러니 물고기를 기르는 것에 대한 상식이나 지식은 전무하다고 봐도 되는 상황입니다.


물생활?


작은 어항에 함께 구입한 바닥재와 집사람이 어디서 구한 건지 행운목을 가운데 놓고 구피를 풀어 놓았습니다. 그런데 이후 시도 때도 없이 죽어나가더군요. 어제 멀쩡하던 놈이 오늘 죽어 나가기를 몇 번 거치고 나니까 '이것들도 생명인데 너무 무지한 주인을 만나 엄한 죽음을 맞는구나.' 싶은 게 아내에게 그만 두자고도 했습니다.

물생활 시작
옥션 수족관 - 칼라버블수족관, 누드어항, 에어펌프, 미니조명등, 누구나100%쿠폰지급.
http://www.auction.co.kr

G마켓 수족관 - 대한민국 옥션 시장의 새로운 대안. 싸고 믿을 수 있는 좋은 시장, G마켓
http://www.gmarket.co.kr
물생활 시작

다산왕 구피 암놈(위)과 암놈을 그림자처럼 따라다니는 숫놈(아래)


그런데 앞서 아주머니 외에 또 다른 집에서도 물고기를 분양해 주곤 했습니다. 저희 집 물고기 죽었다 하면 번갈아 가면서 보충해 주기를 몇 번. 그것도 처음에는 성어, 그러다가 중간 크기, 마지막에는 치어까지 제공받다 보니 더이상 받기도 미안하고 이제 마지막이다 하는 생각을 할 때였습니다.

물생활 시작

화이트 세일핀몰리. 바로 어제까지 두 마리였지만, 한 마리 사망. 이유를 모르겠음. -_-;


구피가 제일 많이 죽어나갈 때가 물갈이를 할 때였다는 것을 몇 번의 시행착오로 습득하고는 물갈이하는 법을 찾아보며 주의를 기울였습니다. 그러자 차츰차츰 죽는 횟수가 줄어들더군요. 그러나 여전히 잊을만 하면 정성들여 키우던 녀석이 한 마리씩 죽는 일은 계속 이어졌습니다.

물생활 시작

네온 테트라. 수초 상태가 별로인데 자리 잡는 중이라 몸살 앓는 거라 해서 일단 지켜 보기로 함.


그래서 결국은 다시 마트에서 한자보다 조금 큰 미니 수족관을 장만했습니다. 어종도 구피 일색에서 탈피하여 다변화(?)를 꾀했지요. ^^ 확실히 여과기가 돌아가며 수질 정화를 하니 물고기가 죽는 일이 획기적으로 줄어들더군요.

물생활 시작

청소물고기로 불리는 브론즈 코리도라스. 또다른 청소물고기로 불리는 골든 알지이터는 사직 찍는 걸 허용하지 않아서...;;;


이때부터 슬슬 욕심이 생기기 시작하더군요. 좀더 잘 키워보고 싶고, 수족관 내부도 제대로 셋팅을 하고 싶었습니다. 여기저기 인터넷 돌아다니며 관련 정보를 찾기 시작했는데 너무 놀랐습니다. 일명 물생활이라고 불리는 그 분야의 전문성과 방대함에 혀를 내두를 지경이더군요. 어떤 분야든 처음 접하게 되면 마찬가지겠습니다만, 동호회 같은 곳에 가보면 용어부터 생소한 단어가 너무 많고 분명 한글로 적혀 있지만 무슨 말인지 알 수 없는 글들이 넘쳐나더군요.

물생활 시작

이 녀석은 얻어왔는데 찾아보니 삼각 플래티라고 불리는 놈인 듯.


너무 욕심이 앞선 건지 앞뒤 없이 지르고 있는데 오늘이면 새로운 어종 5종과 수족관 장식품과 물생활 도구들이 택배로 올 겁니다. 생물을 택배로 받아보기는 처음인데 별도 포장비가 따로 들더군요.

물생활 시작

파란 줄무늬를 가진 놈이 제브라(다니오). 싸고 생명력도 강함.


아무튼 앞으로 물생활과 관련한 글도 종종 남겨볼까 합니다. 이미 물생활하고 계신 분들의 많은 조언 바라 마지않습니다. ^^/



  * 이 포스트는 blogkorea [블코채널 : 정말로 아무 이야기나 올리는 채널] 에 링크 되어있습니다.   
  * 이 포스트는 blogkorea [블코채널 : 이런 저런, 라이프 스토리!] 에 링크 되어있습니다.   

▶ 내용이 도움이 되신다면 RSS 기능으로 구독하세요.    |  Add to Google
▶ 이 블로그는 나눔글꼴을 사용하고 있습니다. 눈이 편안해집니다. 클릭하세요~ →  나눔글꼴 설치하기

Comments

  1. Favicon of http://im2256.tistory.com BlogIcon 줌마띠~! 2009.12.24 10:00 신고

    요즘같은 겨울철엔 실내도 건조해서...전체 물갈이를 안하고...조금씩 보충해 주는것도 한방법일거에요~

    메리크리스마스..^^

    perm. |  mod/del. |  reply.
    • Favicon of http://comfunny.pe.kr BlogIcon 부스카 2009.12.24 23:15 신고

      요즘은 정말 물이 증발하는 양이 많더군요. 일주일에 한 번 정도 보충해 주고 있습니다.
      줌마띠님은 이미 물생활하고 계신가 보군요? ^^
      즐거운 크리스마스 보내세요~

    • Favicon of http://im2256.tistory.com BlogIcon 줌마띠~! 2009.12.25 10:45 신고

      지금은 물생활 안해요..예전에 몇년동안 했었거든요~

    • Favicon of http://comfunny.pe.kr BlogIcon 부스카 2009.12.28 11:06 신고

      아, 그러시군요. 저는 이제 막 시작해서 재미있기도 하고, 귀엽기도 해서 신경을 많이 쓰고 있지만, 몇 년 지나면 시들해질까요? ^^

    • Favicon of http://im2256.tistory.com BlogIcon 줌마띠~! 2009.12.28 11:57 신고

      사람마다 다 다를듯 싶어요~..전 시들해지기 전에...애들이 다 죽어서 나갔어요..

      그래서..한마리 남을때까지 키우다가..이젠 물생활 접었어요~..ㅡ,.ㅡ

    • Favicon of http://comfunny.pe.kr BlogIcon 부스카 2009.12.29 00:02 신고

      그렇군요.
      오늘도 한 마리 사망입니다. -_-;;;

  2. Favicon of http://giga771.tistory.com BlogIcon sky~ 2009.12.26 13:13 신고

    물생활 축하드립니다. ㅎㅎㅎ

    perm. |  mod/del. |  reply.
  3. A-Lean* 2009.12.26 16:56 신고

    물고기키우기도 손이 많이갈텐데..
    부스카님은 부지런하신거같으니 잘키우실꺼같아요^^

    perm. |  mod/del. |  reply.
    • Favicon of http://comfunny.pe.kr BlogIcon 부스카 2009.12.28 11:08 신고

      저 부지런한 편은 아닙니다. ^^;
      어떤 것이든 처음 시작하면 재미있잖아요.
      A-Lean*님도 한해 마무리 잘 하세요~

Please~ ^^

자~, 이제 댓글 하나만 다시면 됩니다~  

댓글 입력 폼

행복하세요~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