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초항은 이끼와의 전쟁 중

2010.04.20 23:45
수초항으로 꾸려가고 있는 2자 수조에 얼마 전부터 이끼가 창궐하고 있습니다.
예전 1자 어항을 다 엎어 버리고 레이아웃과 세팅을 완전 새로 하여 코리항으로 만든 이유도 이끼 때문이었습니다. 수초항을 하시면서 달관하신 분 중에는 물생활을 하려면 이끼도 같이 끌어 안고 가야 하는 일부분으로 생각하고 대수롭지 않게 생각한다고 하더군요.

하지만, 이끼가 오게 되면 단번에 시각적으로 표시가 나는 게 보기 싫습니다. 어떻게든 없애 보려고 이 방법, 저 방법 써보지만 쉬운 일은 아니네요. 쉬운 일 같았으면 이끼 문제가 여느 물생활 동호회의 카테고리 하나를 차지하지도 않았겠지요.

환수와 수질 관리에 신경을 쓰다 보면 이끼 사이클이 빨리 지나간다는데 희망을 가지고 있습니다. 사이클이라는데서 알 수 있는 것처럼 수초항에는 거의 필연적으로 겪게 되는 통과의례와도 같다고 말씀 드릴 수 있겠네요. 한번 이끼 사이클이 왔다가 지나갔다고 끝이 아니라 일정 시기가 되면 2차, 3차적으로 이끼 사이클이 계속적으로 온다고 하네요. 관건은 어떻게 하면 이끼 없이 수초항을 운영하느냐가 아니라 얼마나 빨리 이끼 사이클이 지나가도록 할 수 있느냐가 맞는 것 같습니다.


풍성해진 수초항과 새롭게 들여온 팬더 코리도라스


이렇게 이끼 때문에 속앓이를 하고는 있지만, 이전 사진과 비교하면 수초항이 많이 풍성해지고 있다는 것을 알 수 있네요. 지난 사진은 물생활 카테고리 다른 글을 보시면 보실 수 있습니다. 처음에 심었던 수초가 모두 함께 가고 있지는 못하네요. 적응을 못해 어느 순간 사라진 수초도 있고 상태가 좋지 못해 오히려 수초항의 미관을 해치는 수초는 강제 퇴출한 것도 있습니다.

수초항

오른쪽의 산란상 좌우로 활착시켜 둔 모스와 왼쪽의 암브리아는 잘 크고 있습니다.


전경 쿠바펄이 뿌리를 제대로 못내리는 것 같아 수초용 비료도 구입해서 정성스럽게 소일 속에 박았습니다. 그 모습을 옆에서 보던 아내가 하는 말이 "아들 두 놈이 다 밥을 잘 안 먹어 걱정이구만 그 정성의 반만 아들 밥 먹는 데 보이면 지금보다 훨씬 나을 텐데..." 이럴 때는 뭐라 대꾸하다가는 득보다 실이 많으므로 애써 '듣고도 모른 척 신공'이 최고인 것 같습니다. ^^;

수초항 01

수초항의 제일 떡대를 자랑하는 엔젤. 유리의 이끼 청소도 안 하고 찍었더니 점박이처럼 나왔네요. -_-;


수초항 02

성별은 모릅니다. 두 놈 모두 암놈이라 생각하고 있는데 숫놈끼리 저리 붙어지내지는 않겠지요. 평소에 꼭 둘이 붙어다닌답니다.


얼마 전 코리도라스에게 먹이기 위하여 실지렁이 400g을 구입하였습니다. 택배로 배송받고 보니 그 양이 예상을 뛰어넘어 엄청 많더군요. 생먹이 특성상 오래 두면 좋을 게 없으므로 당분간 먹이는 오로지 실지렁이만 주고 있습니다. 옆 코리도라스항 덕분에 수초항의 식구들도 엄청 잘 얻어 먹고 있습니다. 그런데 실지렁이를 급여하고부터 엔젤의 공격성이 조금 나오는 것 같습니다. 유심히 지켜보고 있는데 전에는 안 하던 행동을 하곤 하네요.

수초항 03

수초항에 함께 살고 있는 기수어 뉴기니아 레인보우. 사진이 흐릿하네요.


수초항의 유일한 기수어 커플인 뉴기니아 레인보우입니다. 처음 들여왔을 때만 해도 거의 치어 수준이라 과연 살아남을 수 있을지를 걱정하게 만든 녀석입니다. 지금은 완전 적응을 하였고, 크기도 많이 자랐답니다.
이 녀석들도 상당히 재미있는 어종이더군요. 위 사진상으로는 지느러미를 접고 있습니다만, 한번씩 지느러미(핀)를 접었다 폈다를 반복하는데 지느러미 모양도 그렇고 행동도 그렇고 아무튼 독특하고 신기한 물고기인 것 같아요.
핀을 접었다 폈다 하는 행동을 플레어링이라고 하는가 본데 검색해 보니 구경하기 힘든 행동인 것 같네요. 그럼 제가 운이 좋은 건가요? 저희 집 뉴기니아 레인보우 녀석들은 수시로 그러던데 말입니다. 플레어링 영상이 있어 링크 걸어 봅니다. 한번 보세요. 행동이 재미있어요.





이번에 코리도라스항에는 새 식구가 들어 왔답니다.
팬더 코리도라스라는 종인데 왜 팬더라고 불리는지는 사진으로 확인해 보시기 바랍니다.

코리항

검은 줄 무늬가 있는 코리도라스 종류를 밴드류라고 분류합니다. 밴드류 코리도라스는 종류가 많습니다. 그 중에 가장 흔하지만 귀여움으로 많은 사랑을 받는 종이 팬더 코리도라스랍니다.


총 8마리 구입하여 코리항에 모두 넣어주려고 했지만, 수초항에 오래 전부터 외롭게 혼자 살고 있는 팬더 코리가 한 마리 있어 친구하라고 두 마리는 수초항으로 입수시켰는데 아직 낯이 익지 않아 그런지 따로 놀더군요;;

코리항 02

새로 들어온 팬더 코리를 위한 코리항 식구들의 환영회? 아니면 신참 군기 잡기? ^^


요즘 들어 더 큰 수조에 대한 욕심이 생기고 있습니다. 하지만 물건이 물건이니 만큼 총각도 아니고 혼자 일 벌렸다가는 아마 어항 끌어안고 쫓겨나겠지요? ^^;



  * 이 포스트는 blogkorea [블코채널 : 이런 저런, 라이프 스토리!] 에 링크 되어있습니다.   

추천 부탁해요~


▶ 내용이 도움이 되신다면 RSS 기능으로 구독하세요.    |  Add to Google
▶ 이 블로그는 나눔글꼴을 사용하고 있습니다. 눈이 편안해집니다. 클릭하세요~ →  나눔글꼴 설치하기

Comments

  1. Favicon of http://pinkwink.kr/ BlogIcon PinkWink 2010.04.21 07:01 신고

    조금씩 글읽다가 갑자기 화면 한가득 물고기 사진이 나와 깜짝 놀랬네요^^
    처음 햄스터 키울때
    주위에서 물고기 키우지 그래??
    했는데 그때제가 만지지도 못하자나
    했는데
    ...
    지금 생각해보면 뭐 같은 것 같아요..
    만질수있는 햄스터는 생각보다 작다는...ㅎㅎㅎ

    perm. |  mod/del. |  reply.
    • Favicon of http://comfunny.pe.kr BlogIcon 부스카 2010.04.22 17:15 신고

      제가 게을러서 물고기를 택한 겁니다. 씻겨주지 않아도 되고, 이뻐해 달라고 징징거리지도 않고... ^^;

  2. Favicon of http://www.joalog.com BlogIcon Joa 2010.04.22 11:46 신고

    물고기 키우는게 쉬워보이지만 은근 신경 써야 할 게 많던데!
    특히 이끼는 정말;;;;;;;

    perm. |  mod/del. |  reply.
    • Favicon of http://comfunny.pe.kr BlogIcon 부스카 2010.04.22 17:16 신고

      제 딴에는 이것 저것 신경 쓴다고 하고는 있지만 물생활 고수님이 보시면 무대뽀겠지요. ^^
      이끼는 물생활하면서 어쩔 수 없이 함께 가야하는 것 같아요. 단, 최소한으로 해서 말이지요.

  3. Favicon of http://lux99.tistory.com BlogIcon 기브코리아 2010.04.22 18:16 신고

    어항관리도 그리 쉽지많은 않은 것 같습니다. ㅎㅎ

    잘보고 갑니다.

    perm. |  mod/del. |  reply.
  4. Favicon of http://gallow.tistory.com BlogIcon 겔러 2010.04.27 18:22 신고

    예전에 집에 폭이 3미터는 되 보이는 큰 수조가 있었는데

    그거 관리하느라 부모님이 힘들어했던 기억이나네요^^;;

    perm. |  mod/del. |  reply.
    • Favicon of http://comfunny.pe.kr BlogIcon 부스카 2010.04.28 16:05 신고

      폭이 3미터면 10자 수조네요. 엄청나군요. 관리하기 힘드실만도 하셨네요.
      전 1자, 2자 관리하는 것도 쉬운 일이 아니더군요. ^^

Please~ ^^

자~, 이제 댓글 하나만 다시면 됩니다~  

댓글 입력 폼

행복하세요~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