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특한 화장실 광고

2009. 3. 19. 00:01
오래 전에 『세계 각지의 화장실 표시』라는 글에서 나라마다 천차만별인 화장실 표시를 소개한 적이 있었습니다. 다양한 인종과 수많은 나라마다 화장실을 나타내는 표현이 제각각이라는 사실이 참 재미있었습니다.

이번에는 화장실에서 가장 큰 효과를 볼 수 있는 광고들입니다. 상업적인 광고, 공익적인 광고를 불문하고 인간이 가진 독창성을 가장 잘 나타내 주는 것이 광고가 아닐까 생각해 봅니다. 기발하고도 기상천외한 아이디어로 감탄을 자아내며 뜻한 바 의미 전달을 훌륭하게 수행해 내는 광고들을 볼 때면 어느 예술 작품 못지 않다고 느끼곤 합니다.

세계 각지의 화장실 내의 광고를 한번 보시죠~~~


화장실 광고




앉아 있으면 볼일도 시원하게 볼 수 있을 것 같습니다. 그런데 정작 광고하고자 하는 것은 조금 생뚱 맞습니다.

자네 너무 힘주는 건 아닌가? ㅋㅋ




다음 광고입니다.

클릭하면 크게 보여요~


"정신분열증은 치료될 수 있으니 도움을 구하라."는 내용의 광고입니다. 왠지 좀 섬뜩합니다. 특히나 밤에 이 화장실 거울을 보고 싶지 않겠는 걸요.



다음은 상하이에서 숲(나무)을 보호하자는 캠페인에 쓰인 종이 타월 디스펜서입니다. 종이 타월을 사용함으로써 나무가 입게 되는 타격을 보여 주기 위하여 주기적으로 디스펜서의 표지를 바꾼다고 합니다.




남자가 흘리지 말아야 할 것은 눈물만이 아니듯이 남자라면 조준(?)을 잘해야죠.






위의 광고는 브라질의 보석상에서 화장실에 설치한 광고입니다. 브라질 여성들의 평균 키에 맞춰서 만들었겠죠? 평균보다 키가 크거나 작으면 목걸이를 배나 이마에 해보는 경험을 할 수도 있겠습니다.




우루과이의 디스코텍 화장실에 설치되어 있는 스티커식 광고라고 합니다. 남자 화장실이라고 하는군요............................. 음... 어쩌라고??




캐나다의 화장실에 설치되어 있는 미니 쿠퍼. 보이시죠? "Test your handling skills" 동서양을 막론하고 흘리는 일이 많은가 봅니다. ( -_-)




남자의 92%가 손을 씻었다고 하지만 그 중에 34%는 거짓말을 한 거라고 하는군요. 뭐 어떻게 매번 씻고 나올 수가 있겠습니까? 세면대가 아예 없는 곳도 부지기수인데...;;




세면대 모양의 특징을 잘 살린 광고군요.




중국의 화장실이라고 하는데 위에 먼저 나왔던 종이 타월 디스펜서와 같은 캠페인에 사용된 것 같습니다.


- 출처: Oddee



▶ 내용이 도움이 되신다면 RSS 기능으로 구독하세요.    |  Add to Google
▶ 이 블로그는 나눔글꼴을 사용하고 있습니다. 눈이 편안해집니다. 클릭하세요~ →  나눔글꼴 설치하기

Comments

  1. 버서시 2010.12.04 17:10

    정말 독특한 광고네욬ㅋㅋ특히 손씻으라는 광고는ㅋㅋㅋㅋ
    재밌는 것들 사진 몇개 데려갑니다:-)

    perm. |  mod/del. |  reply.
Please~ ^^

자~, 이제 댓글 하나만 다시면 됩니다~  

댓글 입력 폼

행복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