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출처: 다음 카페 cafe.daum.net/naukki0

요즘은 직접 은행갈 일이 거의 없죠? 세금 대부분이나 공과금은 인터넷 지로국세청 홈텍스에서 납부가 가능하고, 송금도 인터넷 뱅킹으로 해결하니 은행의 창구직원 얼굴 볼일이 없는 게 현실입니다. 설사 은행에 가더라도 자동화기기(ATM)에서 볼일 보고 나와버리는 경우가 다반사고요.


비싼 창구 은행 수수료


오늘 부득이하게 예의 그 거의 없는 일을 하려고 은행 창구를 찾았습니다. 무통장입금으로 송금할 일이 있어서 은행에 잠시 들렀습니다.

돈을 송금하고 나서 창구 직원이 송금 수수료 얘기를 하는데 무심코 듣다가 깜짝 놀랐습니다. 항상 켜져 있는 전산망 잠시 이용하는데 4,000원을 달라고 하더군요.

돈 벌기 참 쉽습니다. (휴대폰으로 찍은 거라 화질이 별로입니다.)


손 안 대고 코 푸는 것도 이 정도면 어디 가도 꿀리지 않습니다. (혼자)하는 말로 정말 칼만 안 들었지 날강도가 따로 없습니다. 이건 합법을 가장한 금품갈취라는 생각이 강하게 들더군요.

얼마 전까지만 해도 2,000원이었던 것으로 기억하는데 이상하다 싶어 찾아봤더니 당행이체, 타행이체의 경우가 다르고, 송금하는 액수에 따라 또 다르더군요. 어떻게 해서 송금 수수료가 그렇게 책정이 되는지 그 원가 명세를 꼼꼼히 한번 따져 보고 싶다는 충동이 들 정도입니다.

은행별 송금 수수료. \2,000,000을 타행이체했을 경우의 예. 경남은행이 탑이군요. -_-+


한때 은행 수수료가 턱없이 너무 비싸다고 떠들썩했던 적이 있습니다. 그때 은행 측에서 내세웠던 주장이 여차여차 근거를 따져 보았을 때 당시의 수수료는 비싼 게 아니라 오히려 너무 낮아서 손해 보는 장사를 하고 있다는 귀신 씨나락 까먹는 소리를 해댔습니다. 당시 뉴스를 보면서 은행들이 너무 쉽게 돈 벌려고 하는 것 같아 불쾌했던 기억이 납니다.

그리고는 이용할 일이 거의 없고, 신경도 안 쓰고 하다 보니 수수료가 이렇게 비싼지 몰랐네요. 까짓 4,000원 있어도 살고, 없어도 사는 금액이지만 은행이 고객 등쳐 먹고 있다는 생각이 드는 건 제가 너무 오버하고 있는 걸까요?

오늘 창구에서 "무슨 수수료가 이렇게 비쌉니까?"하고 물었더니 창구를 이용하지 말고 자동화기기를 이용하면 싸게 보낼 수 있고, 꼭 필요한 고객에게 창구 서비스를 제공하려고 하다 보니 그렇게 됐다는 식으로 말을 하더군요. 여기서 말하는 꼭 필요한 고객이란 VIP거나 기업고객[각주:1] 정도 되겠죠.
특히 지방 은행들이 지역에 뿌리를 두는 친근한 향토기업임을 강조하며 이왕이면 누이 좋고 매부 좋은 쪽으로 도움을 달라는 식의 영업전략을 펴고 있지만, 현실은 고객에게 아쉬운 소리 할 줄은 아는데 고객의 아쉬운 소리를 들을 줄은 모른다는 겁니다. 이런 현상은 저만 그렇게 느끼는 것인지 모르겠지만 지방은행이 더 심합니다.

지금까지 그래 왔던 것처럼 직접 창구에 가서 송금할 일은 거의 없겠지만, 은행의 이런 불합리한 수수료 폭리는 고쳐져야 할 것으로 생각합니다. 지금의 수수료 요율을 고수해야 한다면 누가 요구하지 않아도 은행을 이용하는 고객이 납득할 만한 객관적인 근거자료를 은행이 먼저 공지하는 것이 순서일 겁니다.


* 이 포스트는 blogkorea [블코채널 : 세상바로보기] 에 링크 되어있습니다.  
* 이 포스트는 blogkorea [블코채널 : 이런 저런, 라이프 스토리!] 에 링크 되어있습니다.  


  1. 돈되는 고객 위주로 '매장' 운영하겠다는 것이죠. [본문으로]
▶ 내용이 도움이 되신다면 RSS 기능으로 구독하세요.    |  Add to Google
▶ 이 블로그는 나눔글꼴을 사용하고 있습니다. 눈이 편안해집니다. 클릭하세요~ →  나눔글꼴 설치하기

Comments

  1. Favicon of http://jsapark.tistory.com BlogIcon 탐진강 2009.04.30 21:17

    은행들이 너무 쉽게 수수료로 돈벌려 하지요.
    돈 놓고 돈 먹기 사업이라 그런지...
    잘 보고 갑니다.

    perm. |  mod/del. |  reply.
    • Favicon of https://comfunny.pe.kr BlogIcon 부스카 2009.04.30 22:49 신고

      그 말씀이 딱 맞습니다. "돈 놓고 돈 먹기."
      하긴 은행도 기업이니까 이익을 목표로 움직이는 걸 뭐라고 할 수는 없지만 문제는 도가 지나칩니다.

  2. Favicon of http://windlov2.tistory.com BlogIcon 돌이아빠 2009.04.30 22:21

    4천원이나 하나요? 정말 날강도로군요.
    폭리 과연 고쳐질지....저희는 99% 이상 인터넷 뱅킹을 이용합니다. 거기다 주거래은행에서만 이체를 하고 있습니다.
    수수료 티끌 모아 태산이라고 모아보면 정말 장난 아닌 금액일텐데 말이죠.

    perm. |  mod/del. |  reply.
    • Favicon of https://comfunny.pe.kr BlogIcon 부스카 2009.04.30 22:58 신고

      저희 회사도 법인이다 보니 주거래 은행에 인터넷 뱅킹으로 거래를 합니다만, 어떤 경우에는 송금인명에 법인명이 찍히면 좀 난감할 때가 간혹 있습니다. ^^;

  3. 2009.05.01 00:04

    비밀댓글입니다

    perm. |  mod/del. |  reply.
Please~ ^^

자~, 이제 댓글 하나만 다시면 됩니다~  

댓글 입력 폼

행복하세요~